여름과 잘 어울리는 시를 소개해드립니다!

  • 관리자 (yc11782)
  • vote3
  • 115.21.66.223

안녕하세요!

 

이웃, 지역과 함께하는 ()더불어함께새희망 입니다!

 

 

 

어느덧 봄이 지나가고 무더운 여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.

 

일교차가 큰 날엔 저녁이 되면 낮과는 다른 쌀쌀한 추위에

 

여러분의 건강이 해칠까 걱정이 됩니다

 

일교차가 큰 날 외출하실 때에는 가벼운 외투 챙기는 것 잊지 마세요!

 

 

 

늘 건강하시길 기원하며 여러분의 마음힐링을 위해

 

오늘은 여름과 잘 어울리는 시를 소개해드릴까 합니다!

 

 

 

여름 노래

 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이해인

 

 

엄마의 무릎을 베고

 

스르르 잠이 드는

 

여름 한낮

 

 

 

온 세상이

 

내 것인 양

 

행복합니다

 

 

 

꿈에서도

 

엄마와 둘이서

 

바닷가를 거닐고

 

조가비를 줍다가

 

 

 

문득 잠이 깨니

 

엄마의 무릎은 아직도

 

넓고 푸른 바다입니다

 

 

 

이해인 수녀의 시는 세상을 바라보는 아름답고 따뜻한 시선이 고스란히 묻어나

 

마음이 편안해지는 것 같습니다.

 

 

 

 

쓸쓸한 여름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나태주

 

 

챙이 넓은 여름 모자 하나

 

사 주고 싶었는데

 

그것도 빛깔이 새하얀 걸로 하나

 

사주고 싶었는데

 

올해도 오동꽃은 피었다 지고

 

개구리 울음 소리 땅 속으로 다 자즈러 들고

 

그대 만나지도 못한 채

 

또 다시 여름은 와서

 

나만 혼자 집을 지키고 있소

 

집을 지키며 앓고 있소

 

 

 

쓸쓸함이 마음으로 느껴져 가슴이 먹먹해지는 것 같습니다

 

바쁜 일상 속에서 여러분에게 잠시 힐링의 시간이 되었기를 바라며

 

오늘 하루도 힘찬 하루 되시기를 바랍니다^_^!!

 
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작성

열기 닫기

댓글작성